행정체제 . 경향 권대정 jq
감귤 n jdc cccc 티볼트
홈- 뉴스 - 정치

윤대통령, 신임 비서실장에 정진석 의원

소통과 통합의 정치 [권대정 기자 2024-04-23 오후 4:54:28 화요일] djk3545@empas.com

PRINT :    SCRAP :

윤석열 대통령은 22일 신임 비서실장에 국민의힘 5선 중진인 정진석 의원을 임명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용산 대통령실에서 생중계를 통해 이같이 발표했다.

윤 대통령은 정 의원에 대해 “한국일보에서 15년간 기자 생활을 했고, 2000년도에 16대 국회에 진출해 5선 국회의원을 했다”며 “청와대 정무수석을 비롯해 당에서 비대위원장 외에도 국회부의장과 사무총장 같은 국회직도 했다”고 말했다.

정 신임 실장은 윤 대통령의 소개가 끝난 뒤 직접 소감을 전했다. 그는 “어깨가 많이 무겁다. 여소야대 정국 상황이 염려되고, 난맥이 예상된다”며 “어려운 시점에서 윤석열정부를 돕는 것이 저의 책임이라고 느꼈다”고 말했다.

또 “대통령께서 더 소통하고, 통섭하고, 통합의 정치를 이끄는 데 미력하게나마 잘 보좌하도록 하겠다”면서 “제가 부족한 부분은 국민 여러분이 많이 채워주실 것으로 믿는다”고 했다.

정 신임 실장은 고려 말기, 조선 전기의 문인인 ‘삼봉’ 정도전 선생의 ‘삼봉집’을 인용하기도 했다. “백성을 지모로써 속일 순 없고 힘으로 억누를 수는 더더욱 없다”는 대목이다.

정 신임 실장은 “600년 전 왕조시대에도 국민을 바라보는 눈높이가 이랬는데 지금은 공화국 아닌가”라며 “오직 국민 눈높이에서 대통령께 객관적인 말씀을 드리려고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이관섭 비서실장을 포함해 안보실을 제외한 대통령실 고위급 참모진은 4·10 총선 패배에 대한 책임을 지고 사의를 표명했다. 윤 대통령은 장고 끝에 최근 정 신임 실장을 만나 비서실장직을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 신임 실장은 김진표 국회의장의 미국·캐나다 방문에 동행해 이날 귀국할 예정이었으나 일정을 앞당겨 돌아왔다고 한다.

정 신임 실장은 이명박정부 때 청와대 정무수석을 지냈으며, 현 정부 출범 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을 맡았다. 충남 공주 출신으로 윤 대통령 부친과 고향이 같다. 이에 윤 대통령과 정 의원은 평소 서로를 ‘고향 친구’라 부를 정도로 막역한 사이인 것으로 알려졌다.

윤 대통령은 (신임 비서실장이) 앞으로 용산 참모진뿐만 아니라 내각, 당, 야당, 언론과 시민사회 등 모든 부분에 원만한 소통을 하면서 직무를 잘 수행해주실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On Air
시사 TV 코리아

서울 / 인천·경기 / 강원 / 충남 / 충북 /
전남 / 전북 / 영남(본부) / 제주
뉴스HOT

TV 특집 프로그램

기획기사

정읍 무성서원, 세계유산 됐다! 정읍시 칠보면 무성리에 자리한 무성서원(사적 제166호)은 우선 우아한 건축미가 인상적이다. 군더더기 하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