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카드 경향 jq . 권대정
n 티볼트 감귤 jdc cccc
홈- 뉴스 - 정치

제주-아세안+α 정책 추진

싱가포르에 통상과 관광홍보 해외사무소 신규설치 운영, 아세안 10개 국가와 중동, 환태평양 등 문화 관광투자 등 교류 협력 넓혀 [추현주 기자 2023-01-25 오후 3:23:20 수요일] wiz2024@empas.com

PRINT :    SCRAP :

▲제주-아세안+α 정책 추진

제주특별자치도가 제주경제의 외연을 확장하고 국제교류 선도지역으로서 위상을 높이기 위해 제주-아세안+α(플러스 알파) 정책을 본격 추진한다.

 

제주도는 중계무역의 거점인 싱가포르에 통상과 관광 홍보, 국제교류의 거점으로 활용할 해외사무소를 신규 설치해 운영할 계획이다.

 

싱가포르 해외사무소를 중심으로 아세안+α 정책을 펼쳐 문화, 관광·투자, 통상물류·미래산업, 농수축산 분야의 교류·협력을 아세안 10개 국가는 물론 중동과 환태평양 지역까지 넓혀나간다는 계획이다.

 

오영훈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25일부터 27일까지 싱가포르를 방문해 지방정부 차원의 외교 영역을 넓히고 제주의 아세안+α 정책을 구체화한다.

 

특히, 오영훈 제주도지사는 이번 국외 출장에서 싱가포르 외교부·국토개발부 선임국무장관과 기업청장, 관광청장 등 현지 정부 고위인사와 연이어 면담을 갖고 제주의 아세안+α 정책을 설명하고 해외사무소 설치 등 제주와 싱가포르의 교류·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한다. , 싱가포르여행사협회장과 간담회를 개최해 제주-싱가포르 직항 노선을 활용해 양 지역이 모두 윈윈할 수 있는 관광 경쟁력 강화 전략을 협의한다.

 

아울러 도시계획전시관과 싱가포르의 첫 에코타운인 풍골을 둘러보고 도시개발청 부청장과 지속 가능한 도시 구현을 위한 양 지역의 도시계획 정책을 교류한다.

 

오영훈 제주도지사는 주 싱가포르 한국대사와, KOTRA 싱가포르 무역관, 한인회 및 현지 한국기업인들과 잇따라 간담회를 갖고 제주 상품의 싱가포르 수출 확대를 위한 협조를 당부한다이와 함께 싱가포르 톰슨프라자에서 이것이 제주도다를 주제로 열리는 2023 제주 우수상품 기획전 현장을 방문해 참여기업을 격려한다.

 

오영훈 제주도지사는 제주는 한반도의 끝자락이 아니라 대양을 향한 대한민국의 출발점이라며 지리적 이점과 글로벌 브랜드 가치를 활용한 아세안+α 정책은 제주의 새로운 성장동력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제주의 경제 무대를 싱가포르를 시작으로 아세안과 중동, 환태평양 지역으로 확장해 나가겠다문화, 관광, 통상, 투자 등 해외도시들과 지방정부 차원의 교류와 협력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On Air
시사 TV 코리아

서울 / 인천·경기 / 강원 / 충남 / 충북 /
전남 / 전북 / 영남(본부) / 제주
뉴스HOT

TV 특집 프로그램

기획기사

정읍 무성서원, 세계유산 됐다! 정읍시 칠보면 무성리에 자리한 무성서원(사적 제166호)은 우선 우아한 건축미가 인상적이다. 군더더기 하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