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향 현빈 현대카드 안마
n 삼성전자 ,,, cccc 티볼트
홈- 뉴스 - 정치

윤석열, 검찰총자에 대한 "중상모략'이다

강하게 부인 [권대정 기자 2020-10-22 오후 1:47:06 목요일] djk3545@empas.com

PRINT :    SCRAP :

윤석열 검찰총장이 라임 사건에 대해 법무부가 "윤석열 총장이 철저히 수사하도록 지휘하지 않았다"다는 것과 관련해 "'중상모략'은 내가 쓸 수 있는 가장 점잖은 단어"라며 강하게 부인했다.

윤 총장은 22일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국정감사에서 "법무부의 발표는 전혀 사실에 근거하지 않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법무부가 지난 18일 라임 자산운용 펀드 사기 사건과 관련해 검찰이 수사를 제대로 진행하지 않았다고 발표하자 대검은 즉각 입장을 내고 "전혀 사실에 근거하지 않은 내용으로서 검찰총장에 대한 중상모략과 다름없다"고 반발했다.

윤 총장은 "야당 정치인 관련한 부분은 검사장 직접 보고를 받고 '제 식구 감싸기'라는 욕을 먹지 않도록 철저히 수사하라고 지시했다"며 "(철저히 수사하지 않으면) 가을 국정감사 때 문제가 될 수 있다고도 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검사 로비 의혹 관련해서도 "보도 접하자마자 10분 내 서울남부지검장에게 철저히 조사해서 접대받은 사람 색출해내라고 지시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무슨 근거로 검찰총장도 부실 수사와 관련돼 있다는 취지의 발표를 했는지 도저히 이해할 수 없다"고 말했다.

 

On Air
시사 TV 코리아

서울 / 인천·경기 / 강원 / 충남 / 충북 /
전남 / 전북 / 영남(본부) / 제주
뉴스HOT

TV 특집 프로그램

기획기사

정읍 무성서원, 세계유산 됐다! 정읍시 칠보면 무성리에 자리한 무성서원(사적 제166호)은 우선 우아한 건축미가 인상적이다. 군더더기 하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