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마 경향 . 현빈 현대카드
,,, 삼성전자 cccc n 티볼트
홈- 뉴스 - 정치

정총리, 이태원 방문자 비협조 시 '고강도 책임'

지역 감염 최소화 [권대정 기자 2020-05-11 오전 11:59:13 월요일] djk3545@empas.com

PRINT :    SCRAP :

정세균 국무총리(사진)는 11일 이태원 유흥업소 방문자들 사이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는 추세와 관련해 방문자의 협조가 늦어지면 강도 높은 대책을 고려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정 총리는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한시가 급하지만 아직도 상당수는 연락이 되지 않고 검사율은 절반이 채 되지 않는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수도권 지역 감염 확산을 최소한으로 차단하는 것이 최우선 과제”라며 “속도가 관건인 만큼 수천 명으로 추정되는 방문자들을 신속히 찾아내 진단검사를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On Air
시사 TV 코리아

서울 / 인천·경기 / 강원 / 충남 / 충북 /
전남 / 전북 / 영남(본부) / 제주
뉴스HOT

TV 특집 프로그램

기획기사

정읍 무성서원, 세계유산 됐다! 정읍시 칠보면 무성리에 자리한 무성서원(사적 제166호)은 우선 우아한 건축미가 인상적이다. 군더더기 하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