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대카드 안마 경향 현빈
n 티볼트 cccc ,,, 삼성전자
홈- 뉴스 - 정치

문 대통령 "후베이성 입국 제한, 국민 안전 위한 불가피한 조치"

실제대응 심각 단계준해 선제적 대응, 입국제한과 출입국 강화 조치 실시 [추현주 기자 2020-02-03 오후 4:17:23 월요일] wiz2024@empas.com

PRINT :    SCRAP :

▲문 대통령 청와대 수석보좌관회의 주최 (사진제공=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 사태와 관련해, "중국 후베이성에 체류하거나 방문한 외국인들에 대한 일시 입국 제한과 제주도 무사증 입국 잠정 중단 등은 국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한 불가피한 조치"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오늘 청와대 수석·보좌관회의에서 "세계 각국도 감염병 유입과 확산을 막기 위해 다양한 수준의 입국 제한이나 출입국 강화 조치를 실시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히고 "중국은 우리의 최대 인적 교류국이면서 최대 교역국으로, 힘을 모아 비상상황을 함께 극복해야 한다"며 "이웃국가로서 할 수 있는 지원과 협력을 아끼지 말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방역 대응과 관련해선 "위기경보는 현재의 '경계' 단계를 유지하되, 실제 대응은 '심각' 단계에 준해 선제적으로 대응해나갈 것"이며 "총리가 진두지휘하는 범정부적 대응체계를 가동하고, 지역 확산 차단을 위한 강력한 조치를 취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해외에서 무증상자가 확진자로 판명되는 사례와, 무증상자의 전파 가능성에 대한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며 "질병관리본부를 중심으로 역량을 모으고, 중앙정부와 지자체가 협력해달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특히 "이번 사태가 우리 경제에 큰 부담을 줄 것으로 예상되지만, 경제보다는 국민 안전을 우선에 두는 자세로 임해달라"며 "자영업자나 관광업 등 피해 계층과 취약계층 지원에도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국민의 격리나 의료계의 참여 등 희생에 대한 보상 방안도 강구돼야 한다"고 강조하고, "불안감을 이용해 불신을 퍼뜨리고 혐오를 부추기는 것은 문제 해결에 결코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On Air
시사 TV 코리아

서울 / 인천·경기 / 강원 / 충남 / 충북 /
전남 / 전북 / 영남(본부) / 제주
뉴스HOT

TV 특집 프로그램

기획기사

정읍 무성서원, 세계유산 됐다! 정읍시 칠보면 무성리에 자리한 무성서원(사적 제166호)은 우선 우아한 건축미가 인상적이다. 군더더기 하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