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향 현대카드 안마 제주테크노파크 .
삼성전자 n 티볼트 cccc ,,,
홈- 뉴스 - 정치

제주농업기술원 고품질 국산생산단지 조성

7억 5500만원 투입, 국산밀 가공품 생산소비 확대 목적, 올해 20여 농가와 계약재배 한림읍 등 서부지역 등 약 20ha 65톤 국산밀 수확 예상 [추현주 기자 2022-06-06 오후 3:10:51 월요일] wiz2024@empas.com

PRINT :    SCRAP :

▲제주농업기술원 고품질 국산생산단지 조성

제주특별자치도 농업기술원 서부농업기술센터(소장 고봉철)는 서부지역에 약 20ha의 고품질 국산밀 생산단지를 조성한다고 밝혔다.

 

수입의존도가 높은 만큼 기후변화, 유가상승, 국제사태 등으로 국제 밀 가격이 불안정하면 국내 가격 방어가 어려운 실정이다.

 

이에 서부농업기술센터는 지난해부터 올해까지 2년에 걸쳐 총 사업비 75,500만 원(보조 44,000만 원, 자부담 31,500만 원)을 투입해 국산밀 생산단지 조성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고품질 국산밀 생산체계 확립을 위한 대규모 생산기반을 조성해 원료곡 안정 재배를 통한 차별화된 국산밀 가공품 생산 소비 확대를 목적으로 한다.

 

백운영농조합법인(대표 문성기)을 사업대상자로 지난해에 종자, 생력화 장비, 농자재 등 국산밀 생산기반을 지원하고 올해에는 가공품 생산·판매·유통을 위한 가공 기반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밀 용도별(품종별) 브랜드단지 조성 및 재배 수동화, 밀 품질 균일화를 위한 재배 및 수확 후 관리, 국산밀 가공품 개발 및 체험을 통한 소비 확대에 나선다. 또한 올해 20여 농가와 계약재배를 통해 한림읍 등 서부지역 약 20ha의 면적에서 65톤의 국산밀 수확이 예상된다.

 

올해 밀 수확은 530일부터 시작돼 6월 중순까지 이루어질 예정으로 주 재배품종은 농촌진흥청이 육성한 국산 품종인 금강’, ‘조경등이다.

 

생력기계화를 통해 대규모 국산밀 생산기반 조성 고품질 생산체계 확립, 차별화된 국산밀 원료곡 및 가공품 생산으로 국산밀 자급률 제고 및 농가소득 향상이 기대된다.

 

부상철 농촌지도사는 국산밀 가격이 수입산에 비해 높지만 안전한 먹거리에 대한 관심이 늘면서 수요가 많아지고 있다국산밀 재배농가들의 사기진작과 국산밀 자급률 향상에 더 많은 정책적 지원과 관심이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On Air
시사 TV 코리아

서울 / 인천·경기 / 강원 / 충남 / 충북 /
전남 / 전북 / 영남(본부) / 제주
뉴스HOT

TV 특집 프로그램

기획기사

정읍 무성서원, 세계유산 됐다! 정읍시 칠보면 무성리에 자리한 무성서원(사적 제166호)은 우선 우아한 건축미가 인상적이다. 군더더기 하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