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테크노파크 . 안마 현대카드 경향
cccc 티볼트 n 삼성전자 ,,,
홈- 뉴스 - 정치

해녀박물관 '제주해녀를 기록하다' 사진전 열어

2015년 도 전역 해녀기록 사진과 영상 40여점 전시, 5월 10일~6월 4일 해녀박물관 2층에서 진행, 6월에는 해녀불턱, 8월에는 바다와 해녀 업사이클링 작품 선보일 예정 [추현주 기자 2022-05-10 오후 2:00:37 화요일] wiz2024@empas.com

PRINT :    SCRAP :

▲해녀박물관 '제주해녀를 기록하다' 사진전 열어

제주특별자치도 해녀박물관은 올해 세 번째 문화갤러리 전시로 해녀의 일상과 물질작업을 사진으로 기록한 허영숙 작가의 제주해녀를 기록하다를 선보인다.

 

이번 전시에서는 허영숙 작가가 2015년부터 도 전역에서 해녀를 기록한 사진과 영상 40여 점을 510~64일 해녀박물관 2층 로비에서 만나볼 수 있다.

 

다섯 번째 개인전을 여는 작가는 처음에는 낯설었지만 해녀들과 함께 밥을 먹고 밭일을 하며 물 마중을 다니다 보니 해녀라는 직업을 이해하게 됐다제주도 3,000여 명 해녀들이 활짝 웃는 모습을 카메라에 담는 것이 소망이라고 했다.

 

올해 해녀박물관 문화갤러리 전시는 2월 오기영 작가의 한지공예 작품, 4월 제주클린보이즈클럽의 해양쓰레기 전시에 이어 세 번째로 제주해녀를 기록한 사진 전시가 진행되고 있다.

 

6월에는 해녀 불턱, 8월에는 바다와 해녀 관련 업사이클링 작품 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좌임철 제주도 해양수산국장은 이번 전시회가 제주해녀의 물질작업뿐만 아니라 소박한 일상을 함께 느끼고,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인 제주해녀문화를 이해하는 소중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On Air
시사 TV 코리아

서울 / 인천·경기 / 강원 / 충남 / 충북 /
전남 / 전북 / 영남(본부) / 제주
뉴스HOT

TV 특집 프로그램

기획기사

정읍 무성서원, 세계유산 됐다! 정읍시 칠보면 무성리에 자리한 무성서원(사적 제166호)은 우선 우아한 건축미가 인상적이다. 군더더기 하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