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테크노파크 현대카드 경향 . 안마
티볼트 n cccc 삼성전자 ,,,
홈- 뉴스 - 경제

제주개발공사 삼다수 3천억 달성

출시 이래 최대 매출액 기록, 제주삼다수 무라벨 출시 친환경 패키징 개발 및 R&D비전 전략체계 수립 등 [추현주 기자 2021-12-25 오후 2:47:55 토요일] wiz2024@empas.com

PRINT :    SCRAP :

▲제주개발공사 삼다수 3천억 달성 (사진=제주개발공사)

제주삼다수를 생산, 판매하는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사장 김정학)가 올해 삼다수 매출액이 3천억을 넘어섰으며, 출시 이래 최대 매출액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제주개발공사는 22일 오후 온라인 영상회의 방식을 통해 2021년 성과공유대회를 개최하며 이 같은 내용을 공유하고, 브랜드 차원을 넘어 전체 먹는 샘물 산업 시장을 성장시키고 있음을 의미한다고 밝혔다.

 

제주삼다수는 지난 19983월 국내 첫 출시한 이후 200911년만에 1천억원 브랜드로 성장했으며 12년만에 3배가 성장한 3천억원 매출을 기록했다. 전체 먹는 샘물 산업 역시 19981,120억원에서 금년 12천억원대로 추정되는 등 비약 성장했다.

 

금년 코로나 19로 인해 야외활동 등이 줄어듦에 따라 전체 먹는 샘물 산업 규모는 소폭 하락한 가운데 제주삼다수는 상승을 기록했고, 점유율 역시 약 42.5%(11월 누계)를 유지하고 있다. 이는 언택트 시장에 즉각 대응하기 위해 제주삼다수앱을 통한 직배송 및 페트병 회수 시스템을 구축하는 등의 활동이 소비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은 결과로 분석된다.

 

제주삼다수는 금년 초 친환경 경영 비전인 그린홀 프로세스경영원칙을 선포하며 2025년까지 이산화탄소 50% 절감을 발표했으며, 6월 처음으로 라벨을 제거한 '제주삼다수 그린'을 출시하고, 생수 뿐 아니라 다른 음료 제품으로 확대되는데 기여하고 있다. 특히, 재생페트, 바이오페트 제품을 개발하고 투명 페트병 회수 및 새활용(업사이클링) 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친환경 경영에 앞장서고 있다.

 

또한 지난 10월에는 국내 먹는 샘물 업계에서 최초로 먹는물 수질검사기관 공인기관으로 인증 받았으며, R&D 혁신센터를 확대 신설하며 품질 관리에 보다 집중하고 있다. 이날 제주개발공사 성과공유대회에서는 공사의 ESG 경영에 따른 다양한 성과들이 발표됐다.

 

 

▲제주 삼다수 무라벨 출시 친환경 패키징 (사진=제주개발공사)?

 

 

제주삼다수 무라벨 출시를 비롯해 친환경 패키징 개발 및 R&D 비전과 전략체계 수립, 국가공인 먹는물 수질검사기관 지정, 준법경영시스템 도입, 인권경영 우수기업 인증 도입, 자원순환 시스템 구축, 적극행정 경진대회 대통령상 수상, 지속가능경영보고서 미국 LACP 비전 어워드 대상 수상, 전국 및 국제 품질분임조대회 수상, 주거복지사업 확대, 통합 재난안전관리체계 확립 등이 우수 성과로 손꼽혔다.

 

제주개발공사 김정학 사장은 "지난 23년동안 변함없이 보내주신 고객 여러분들께 공사를 대표해 감사드린다", "매출 3천억원이 갖는 의미보다 이를 계기로 해서 소비자들에게 보다 높은 품질, 보다 환경에 기여할 수 있는 선한 영향력, 먹는샘물 산업을 더 성장시키는데 기여하는 브랜드가 될 수 있도록 앞장설 것이다"고 했다. 

On Air
시사 TV 코리아

서울 / 인천·경기 / 강원 / 충남 / 충북 /
전남 / 전북 / 영남(본부) / 제주
뉴스HOT

TV 특집 프로그램

기획기사

정읍 무성서원, 세계유산 됐다! 정읍시 칠보면 무성리에 자리한 무성서원(사적 제166호)은 우선 우아한 건축미가 인상적이다. 군더더기 하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