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향 안마 제주테크노파크 현대카드
티볼트 삼성전자 cccc ,,, n
홈- 뉴스 - 문화

여의도 윤중로 벚꽃길 3년만에 개방

9일 오전 8시부터 일주일간 보행로 열어, 평일 아침 9시~밤 10시까지, 주말 아침 8시~밤 10시까지 이용 [추현주 기자 2022-04-08 오후 1:58:47 금요일] wiz2024@empas.com

PRINT :    SCRAP :

▲여의도 윤중로 벚꽃길 3년만에 개방

서울의 벚꽃 명소 가운데 하나인 여의도 윤중로가 3년 만에 개방된다.

 

서울 영등포구는 내일 아침 8시부터 일주일간 여의도 윤중로 일대 벚꽃길 보행로를 열겠다고 밝혔다. 오늘 낮 12시부터 오는 18일 낮까지 윤중로 일대 서강대교 남단에서부터 의원회관까지국회 뒤편 여의서로 1.7km 구간의 교통이 통제된다.?

 

개방되는 보행로의 경우 평일은 아침 9시부터 밤 10시까지, 주말은 아침 8시부터 밤 10시까지 이용할 수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보행로 내에서는 우측 일방통행만 가능하며, 먹을거리 섭취는 금지된다. 벚꽃길 출입 역시 서강대교 남단 및 의원회관에서만 가능하며, 한강공원에서 여의서로로 올라오는 길은 모두 통제된다.

 

코로나19 확산 이후 2년간 취소됐던 벚꽃 축제는 올해도 열리지 않는다. 공식 개방 전에도 상춘객이 모여듬에 따라, 영등포구청은 내일부터 벚꽃길 일대에 관리 시설을 설치하고 매일 360명 규모의 인력을 투입할 예정이다. 

On Air
시사 TV 코리아

서울 / 인천·경기 / 강원 / 충남 / 충북 /
전남 / 전북 / 영남(본부) / 제주
뉴스HOT

TV 특집 프로그램

기획기사

정읍 무성서원, 세계유산 됐다! 정읍시 칠보면 무성리에 자리한 무성서원(사적 제166호)은 우선 우아한 건축미가 인상적이다. 군더더기 하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