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빈 경향 현대카드 . 안마
n 삼성전자 cccc ,,, 티볼트
홈- 뉴스 - 정치

순천시,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안전검사 시스템 운영

안전한 워킹스루, 스라이브 스루 도입으로 대면 접촉 최소화 [김선연 기자 2020-09-08 오후 12:43:01 화요일] suny2915@naver.com

PRINT :    SCRAP :

순천보건소 선별 진료소

 

순천시 코로나19 최전방에 설치된 보건소 선별진료소는 전국적인 집단 감염사태가 발생한 지난 2월부터 의사, 간호사 등 60명이 방호복으로 무장하고 반년이 넘게 신속한 현장 상담과 검사를 위해 매일 전쟁을 벌이고 있다.

 

이 팀은 다시 질서유지반, 검사 대상자 분류반, 감염병 발생신고서 접수반, 검체 채취반, 의료폐기물관리반, 해외입국자 관리반, 이동검체반, 환자이송반, 검체분류반으로 세부적인 역할이 분담되어 있으나 업무수행에 있어 한몸이 되어 원팀으로 빈틈없이 움직인다.

 

처음에는 천막으로 선별진료소를 운영하면서 열악한 환경속에서 의료진의 감염 위험성이 있었으나 지난 8월부터 보건소에 비접촉식 워킹스루 3개를 도입하여 검사대상자와 의료진 사이에 아크릴벽이 설치돼 상호 안전성을 높였다.

 

특히, 무한구룹에서 시작되어 대형마트로 확산되면서 검사자가 폭증함에 따라 지난 82214시부터 팔마체육관 드라이브 스루를 도입하여 31일까지 운영하면서 확진자가 동선이 겹친 4,952명을 신속하게 검사 받을 수 있도록 편의를 제공하였다.

 

또한 보건소 이외에도 순천의료원, 순천병원, 성가롤로 병원 3개소의 민간 의료기관에 선별진료소가 설치되어 24시간 운영하면서 야간 코로나19 증상자에 대한 대처가 가능하도록 하였으며 현재까지 5,775명의 검사를 실시하여 3명의 확진자를 발견했다.

 

선별진료소에 근무하는 방하나 팀원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 되면서 의료 인력들의 피로도가 많이 누적된 상태로 지역사회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한 힘겨운 싸움을 벌이고 있다고 말했다.

 

순천시 관계자는 선별진료소를 방문하는 경우 반드시 마스크 착용하고 다른 사람과 접촉을 최소화 하면서 동선은 짧게 하는 등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더 이상의 확산을 미리 차단해 줄 것을 부탁했다.

 

한편, 순천시는 민간의료기관을 포함해 5곳의 선별진료소를 통해 실시한 코로나19 검사인원은 9일 오전 9시 기준 23,328명이다. 지난 823일은 12,364명으로 최다인원 검사를 실시하였으며 825일은 117명의 최다 확진자가 발생하였다. 또한 해외입국자는 1,134명으로 4명이 확진되었다.

 

순천 확진자는 총69명으로 6명은 완치 판정 후 퇴원하였으며 현재는 순천의료원 52, 전남대병원 3, 조선대병원 1, 강진의료원 4, 나주 생활치료센터 2명 목포의료원 1명 등 63명이 입원 치료 중이다.

 

 

 

 

 

On Air
시사 TV 코리아

서울 / 인천·경기 / 강원 / 충남 / 충북 /
전남 / 전북 / 영남(본부) / 제주
뉴스HOT

TV 특집 프로그램

기획기사

정읍 무성서원, 세계유산 됐다! 정읍시 칠보면 무성리에 자리한 무성서원(사적 제166호)은 우선 우아한 건축미가 인상적이다. 군더더기 하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