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마 경향 현대카드 현빈 .
cccc n 티볼트 삼성전자 ,,,
홈- 뉴스 - 정치

순천시, 창업으로 지역정착 "세 달 살아보기" 운영

7월부터 3개월간 순천에 머물며 창업 프로그램으로 정착 지원 [김선연 기자 2020-07-06 오후 12:20:20 월요일] suny2915@naver.com

PRINT :    SCRAP :

순천문화재단 건물 사진


순천시(시장 허석)가 창업으로 지역에 정착할 외지 청년을 대상으로순천 세 달 살아보기프로그램을 7월부터 9월까지 운영한다.

 

창업·정착 프로그램은 순천의 도시재생을 주제로 빈집, 노후건물을 리모델링하는 재생건축과 도시재생지를 관광지로 활용하는 재생관광, 업사이클링을 기반으로 하는 재생제조 3가지 분야로 팀을 나누어 특화 교육을 진행한다.

 

서울, 부산, 경기, 광주 등 전국 각지에서 모인 청년 20명이 참여한다.

 

두 달간의 교육을 이수한 참가자들은 이후 한 달 동안 지역 자원을 활용한 창업 아이템을 발굴하여 순천에서의 정착을 모색할 계획이다.

 

76일 풍덕동에서 진행된순천 세 달 살기청년 발대식을 시작으로 순천의 관광, 도시재생 등 창업 교육과 전문가 컨설팅 등 다양한 혜택이 지원된다.

 

시 관계자는 이번 순천 세 달 살기 프로젝트의 다채로운 프로그램과 외지 청년들이 가진 새로운 시각이 합쳐져 순천의 새로운 매력과 가능성을 발견하고, 자신의 역량을 발휘하여 순천에서 창업을 통해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밝혔다.

 

한편, 순천시는 719일까지 새로운 도전을 함께할 전남 외 지역의 청년을 추가로 모집한 후 창업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며 자세한 신청 방법은 다해브러 홈페이지(dahaebro.co.kr)의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On Air
시사 TV 코리아

서울 / 인천·경기 / 강원 / 충남 / 충북 /
전남 / 전북 / 영남(본부) / 제주
뉴스HOT

TV 특집 프로그램

기획기사

정읍 무성서원, 세계유산 됐다! 정읍시 칠보면 무성리에 자리한 무성서원(사적 제166호)은 우선 우아한 건축미가 인상적이다. 군더더기 하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