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마 . 현대카드 경향 현빈
,,, 삼성전자 cccc n 티볼트
홈- 뉴스 - 문화

전국 대부분 쌀쌀

바람 강하고 추워 [권대정 기자 2020-04-22 오후 7:44:06 수요일] djk3545@empas.com

PRINT :    SCRAP :

수요일인 22일 오후 현재 일부 남부내륙과 충남내륙을 제외한 전국에 강풍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강원영동과 일부 경상도에는 이날까지 바람이 풍속 9~16m/s, 최대순간풍속 20m/s 이상으로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강원영동과 경상도 지역의 강풍특보는 이날 오후 대부분 해제되겠다. 다만 서울과 경기, 충청 등에는 이날 오후까지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이날 기상청은 "대기하층(고도 약 1.5㎞)에 -6~-4도 가량의 찬 공기가 위치한 가운데, 낮 동안 일사로 인해 기온이 오르면서 발생되는 온도차에 의해 오는 24일까지 전국에서 낮 동안 강한 바람이 불겠다"며 "내일(23일)도 아침 기온이 경기동부와 강원영서에서는 0도 이하로 떨어지는 곳이 많겠다"고 예보했다.

23일 낮 기온은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15도 내외의 분포를 보이겠고, 내륙을 중심으로 아침 기온이 5도 이하로 낮아져 쌀쌀하겠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0~7도, 낮 최고기온은 12~17도가 되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4도, 인천 6도, 수원 4도, 춘천 1도, 강릉 4도, 청주 5도, 대전 5도, 전주 5도, 광주 5도, 대구 5도, 부산 6도, 제주 9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3도, 인천 12도, 수원 13도, 춘천 14도, 강릉 15도, 청주 15도, 대전 15도, 전주 14도, 광주 15도, 대구 16도, 부산 16도, 제주 15도다.

풍랑특보가 발효된 서해남부해상과 남해먼바다, 제주도전해상, 동해전해상에는 23일 오후까지 바람이 10~16m/s로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2~4m로 매우 높게 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이 예상된다. 다만 호남권과 제주권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을 보이겠다.

 

On Air
시사 TV 코리아

서울 / 인천·경기 / 강원 / 충남 / 충북 /
전남 / 전북 / 영남(본부) / 제주
뉴스HOT

TV 특집 프로그램

기획기사

정읍 무성서원, 세계유산 됐다! 정읍시 칠보면 무성리에 자리한 무성서원(사적 제166호)은 우선 우아한 건축미가 인상적이다. 군더더기 하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