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마 현대카드 . 경향 현빈
cccc ,,, n 티볼트 삼성전자
홈- 뉴스 - 문화

2020년 경자년의 첫 해

전국 해맞이 축제 다채 [권대정 기자 2020-01-01 오후 6:09:28 수요일] djk3545@empas.com

PRINT :    SCRAP :

경자년 첫 일출을 맞이하는 행사가 부산 곳곳에서 열렸다.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에서는 1일 오전 6시부터 해맞이 축제가 시작됐다.

영하 3도의 강추위 속에서도 시민과 관광객 20만명이 모여 해맞이 공연을 즐기며 일출을 기다렸다. 

오전 7시 30분께 옅은 구름을 뚫고 해가 떠오르자 참석자들은 새해 소원을 빌며 풍선을 하늘로 날려 보냈다. 

축제 참가자들은 복주머니 만들기를 체험하고 쥐를 모티브로 한 캐릭터 포토존에서 경자년 첫 추억을 만들었다. 

부산 명물 광안대교에도 해맞이 행사가 열렸다. 

이날 오전 6시 30분부터 차량 통행을 막고 시작된 광안대교 상판 해맞이 행사에도 수천명이 몰려 바다 위에서 새해 첫 일출을 감상했다.

해운대 해수욕장과 광안대교 상판에만 경찰 추산 22만여명이 운집했다.

부산 앞바다에서는 선상 해맞이 행사가 진행됐다.

자갈치 크루즈선 등 유선 9척이 새해 첫날 오전 6시 30분 출항해 태종대와 수영만 해상 등지에서 새해 첫 일출을 맞았다. 

이밖에 서구 송도해수욕장과 동구 수정산 가족 체육공원, 영도구 한국해양대학교와 동래구 동래읍성, 남구 오륙도 스카이워크 광장, 북구 상계봉 정상, 해운대구 송정해수욕장, 사하구 다대포해수욕장, 금정구 윤산, 연제구 배산, 광안리 해수욕장 등지에서도 축하 공연과 떡국 나눔 행사가 펼쳐졌다. 

부산시는 이날 오전 곳곳에서 펼쳐진 해맞이 행사에 30여만명이 참석한 것으로 추산했다. 

 

On Air
시사 TV 코리아

서울 / 인천·경기 / 강원 / 충남 / 충북 /
전남 / 전북 / 영남(본부) / 제주
뉴스HOT

TV 특집 프로그램

기획기사

정읍 무성서원, 세계유산 됐다! 정읍시 칠보면 무성리에 자리한 무성서원(사적 제166호)은 우선 우아한 건축미가 인상적이다. 군더더기 하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