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향 안마 현대카드 현빈
cccc 티볼트 ,,, n 삼성전자
홈- 뉴스 - 문화

서울시, 83개 마을주민 ‘온동네 어울림 한마당’ 개최

오는 9월 6일(금)~7일(토) 오전 11시부터, 83개 관리형 주거환경개선사업 장터 및 공연 등 [추현주 기자 2019-09-02 오전 11:13:17 월요일] wiz2024@empas.com

PRINT :    SCRAP :

▲온동네 어울림 한마당 (자료제공=도시재생실 주거환경개선과)

서울시가 비영리민간단체인 저층주거지재생사업단과 함께 오는 9월 6일(금)~7일(토) 이틀간 청계광장에서 ‘2019년 제4회 온동네 어울림 한마당’을 개최한다.

 

9월 6일(금) ~ 7일(토) 이틀간 오전 11시부터 청계광장에서 개최되는 이번 행사는 “시민이 마을을 키운다” 주제로, 83개의 관리형 주거환경개선사업 마을주민이 직접 기획한 장터, 공연, 시민체험행사 등이 펼쳐진다.

 

또한 이번 행사에는 온동네 마을학교와 집수리 아카데미 등 저층주거지 시민들이 스스로 주거환경을 개선할 수 있도록 하는 서울시의 지원 사업에 대한 홍보부스를 마련, 집수리 등에 관심 있는 시민들에게 각종 정보를 제공하게 된다.

 

특히 이번 ‘온동네 어울림 한마당’ 장터에서는 제로페이 사용도 가능하다. 행사장을 방문한 시민들은 제로페이와 현금 등으로 마을에서 직접 마련한 수공예품과 먹거리 등을 구매할 수 있으며, 제로페이로 상품을 구매하는 경우 다양한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다.

 

아울러 행사를 주관하는 저층주거지 재생사업단에서는 보다 색다른 재미와 추억을 선사하기 위해 “온동네 스탬프 투어”를 마련, 관리형 주거환경개선사업을 소개하고 스탬프 투어 미션 수행 완료 시 기념품을 증정할 계획이다. 스탬프 투어는 행사장에 비치되어 있는 리플릿을 통해 참여할 수 있다.

□ 진희선 서울시 행정2부시장은 “2011년 7개 마을로 시작한 관리형 주거개선사업이 올해 83개 마을로 확대되는 등 저층주거지에 거주하는 시민들에게 꼭 필요한 사업이 되었다”며 “마을 주민의 자발적인 참여로 이루어지는 온동네 어울림 한마당이 저층주거지 재생의 대표 행사이자 마을 주민들의 흥겨운 축제로 자리매김한 만큼 많은 시민들이 참여해 마을의 변화를 직접 보고 느꼈으면 한다”고 말했다.

 

 

 

 

 

 

 

 

 

On Air
시사 TV 코리아

서울 / 인천·경기 / 강원 / 충남 / 충북 /
전남 / 전북 / 영남(본부) / 제주
뉴스HOT

TV 특집 프로그램

기획기사

정읍 무성서원, 세계유산 됐다! 정읍시 칠보면 무성리에 자리한 무성서원(사적 제166호)은 우선 우아한 건축미가 인상적이다. 군더더기 하나 ..